logo

더 나은 미래를 위한 사회공헌 가치실현

사회공헌자료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김민정 크레파스솔루션 대표 인터뷰

‘청년 5.5’, 6개월 만에 누적 대출 1억원 달성
소비 패턴 등 분석해 대출 집행… 부실률 0%

 

ⓒ장은주 C영상미디어 객원기자

 

 청년 전문 소액 대출 플랫폼 ‘청년 5.5’를 운영하는 크레파스솔루션이 서비스 시작 6개월 만인 지난달 28일 누적 대출 1억원을 달성했다. 신용 정보가 부족하다는 이유로 은행이 ‘신용 불량’ 딱지를 붙인 청년 50명에게 100만~300만원씩 대출을 집행했다. 비금융 정보를 분석해 믿을 만한 사람인지 살펴보는 ‘대안신용평가’를 활용한 덕분이다.

 

 누적 대출 1억원 돌파를 앞두고 서울 영등포구 크레파스솔루션 사무실에서 만난 김민정<사진> 대표는 “‘키다리 아저씨’ 같은 금융을 꿈꾼다”고 했다. “보증금이 없어서 고시원에 살고, 학원비 내느라 아르바이트를 2개씩 하는 청년들에게 여유를 주고 싶다”고 말했다.

 

 금융권의 신용평가는 1등급부터 10등급까지 열 단계로 나뉘는데, 4등급이 넘어가면 은행에서 대출받기가 어려워진다. 대학생이나 직장을 다닌 적이 없는 청년들은 대체로 신용등급이 4~6등급이다. 돈을 빌리려면 연이율 20%가 넘는 저축은행이나 대부 업체를 찾을 수밖에 없다. 김 대표는 1997년부터 넥스트웨이브·에프케이비씨지 등 여러 신용평가 설루션 업체에서 근무했다. 청년들이 금융에서 소외되는 현실을 바꾸고 싶어 지난 2016년 크레파스솔루션을 창업했다.

 

 “대출은 공급보다 수요가 훨씬 많아서 은행들은 최대한 걸러내는 데 집중합니다. 대출을 거절당한 청년 중에서도 돈을 잘 갚을 수 있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다만 어떤 은행도 이들에게 관심을 갖지 않았을 뿐이죠.”

 

 크레파스솔루션이 지난 1월 출시한 ‘청년 5.5’는 개인 간 거래(P2P) 기반 대출 플랫폼이다. 20~39세 청년이 대출을 신청하면 심사를 거쳐 투자 상품 형태로 플랫폼에 선보인다. 투자자는 대출 신청자의 ▲신용등급 ▲대안신용등급 ▲부채 상황 ▲상환 계획 등을 살펴 최소 10만원부터 투자할 수 있다. 대출 금리는 고정이다. ‘중간의 중간’이라는 의미를 담아 5.5%로 책정했다. 투자자는 수수료 2%를 뗀 3.5%의 이자 수익을 가져간다.

 

 “자산을 증식할 의도로 ‘청년 5.5’에 돈을 넣는 투자자는 많지 않을 겁니다. 은행 이자보다 살짝 높은 수준이니까요. 은행에 넣어둘 돈으로 청년의 꿈을 응원하는 거죠. ‘자선’이 아니라 ‘투자’의 관점에서요.”

 

 크레파스솔루션은 전통적인 신용 정보 외에 자체 개발한 대안신용평가 모델을 더해 대출 집행을 결정한다. 대출 신청자의 동의를 받아 확보한 모바일·소셜미디어 빅데이터를 분석해 A부터 E까지 다섯 등급으로 나눈다. ▲스마트폰을 자주 업데이트하는지 ▲연락처를 그룹별로 관리하는지 ▲문자메시지에 답장은 빨리 하는지 등 300여 개 정보를 분석해 상환 가능성을 따진다.

“친구에게 돈 빌려줄 때 ‘카드 몇 개 써?’ ‘한도는 얼마야?’라고 묻지 않잖아요. 약속을 잘 지키는지, 정리정돈은 잘하는지 등을 보고 판단하죠. 크레파스도 비슷해요. 디지털로 됨됨이를 보는 거죠.”

 

 ‘청년 5.5’는 현재 부실률이 0%다. 연체도 1건에 불과하다. 이것도 임금 체납으로 상환하지 못한 경우다. 프로그래머를 꿈꾸지만, 노트북이 없어서 불편함을 겪은 공대생, 소방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취업 준비생 등 다양한 청년이 착실하게 원리금을 납부하고 있다.

 

 스키 국가대표 상비군 활동까지 했지만, 지금은 코치를 준비 중인 20대 A씨도 최근 200만원을 대출받았다. 신용등급이 6등급에 불과했지만, 대안신용평가에서는 A등급을 받았다.

 

 김 대표는 내년까지 20억원 대출을 목표로 삼고 있다. 1000명에게 200만원씩 빌려주고 연체율 3%를 유지한다는 계획이다. 장기적으로는 1000억원대 대출 규모를 유지하면서 약 5만명의 청년이 동시에 혜택을 보는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하얀 도화지에 마음껏 꿈을 펼치도록 도와주는 도구가 크레파스잖아요. 저희를 찾는 청년들은 ‘빚졌다’가 아니라 ‘인정받았다’고 느꼈으면 좋겠어요.”

 

 

[장지훈 더나은미래 기자 jangpro@chosun.com]

 

출처 : http://futurechosun.com/archives/42604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06 부산공모자료 [숲과나눔] 2019 숲과나눔 시민아이디어 지원사업 new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9 12
3305 사회공헌기사 "희망의 로컬...25일, 서로 다른 도시이야기가 펼쳐집니다" update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9 6
3304 사회공헌기사 “블록체인으로 사회문제를 해결합니다”…그라운드X, ‘블록체인 포 소셜 임팩트’ 컨퍼런스 내달 개최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9 3
3303 부산공모자료 [삼성서울병원] 소아개안수술 지원사업 안내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9 7
3302 부산공모자료 [삼성SDS] 2019년 코딩캠퍼스 참여기관(아동) 모집 안내문 update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9 8
3301 부산공모자료 [(재)바보의나눔] 2020년 공모배분사업 안내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8 40
3300 부산공모자료 [EBS]교육비지원사업 "미모프로젝트" 모집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8 36
3299 부산공모자료 [메트라이프재단] The Gift 뮤지컬 영웅 티켓나눔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8 34
3298 기 타 자 료 직장의 글쓰기가 어려운 이유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7 22
3297 사회공헌기사 사회가치연대기금 “지역 사회적금융 중개기관 육성·사모펀드 조성 적극 추진할 것”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7 1
3296 기 타 자 료 반려동물 전문멘토에게 듣는 ‘펫티켓 상식’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7 6
3295 사회공헌기사 공공기관 대상 사회적경제기업 공공구매 설명회 개최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5 13
3294 부산공모자료 [민들레카] 민들레버스 9월 이용신청 모집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5 31
3293 부산공모자료 [조선일보 더나은미래·재단법인 숲과나눔] ‘풀씨아카데미’ 2기 입학생 모집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2 30
» 사회공헌기사 “신용정보 없지만 ‘잠재력 있는 청년’에게 대출해줍니다”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2 5
3291 기 타 자 료 여행작가가 직접 알려주는 방콕 여행 꿀팁 20가지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1 15
3290 사회공헌기사 우리가 만들어낸 사회적 가치를 측정하는 법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1 8
3289 사회공헌기사 스웨덴에서 만난 소셜벤처의 미래(도현명의 임팩트비즈니스리뷰)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1 6
3288 사회복지자료 폭염 대책, 예방은 없고 사망 보상금만?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1 4
3287 사회공헌기사 반지하 버섯 농장, 동사무소 마을 공방… 버려진 빈집 빌려 고치니 ‘생산적 공간’으로 재탄생 부산광역시사회공헌정보센터 2019.07.10 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6 Next ›
/ 166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